[‘누군가를 묻다?’] 인칭대명사 존칭 Sie

18과 Ich gebe dir… | N1ST5YA 님의 질문

2번  i)항이 이해가 안 가는 부분이 있습니다.

Ich muss Sie fragen, ob ich morgen fr?h mit ihnen sprechen kann.

여기서 muss 뒤에 Ihnen이 아니라 Sie인 이유를 알고 싶네요.
Akk.가 아니라 Dat.가 와야할 거 같은데 말이죠.

이와 유사한 질문에 대해서 질문방(좋은질문방)의 여기저기에 몇 번 해설을 올려드렸습니다만, 여기저기 흩어져서 나오는 것이어서인지 아마 일일이 찾아읽기 어려우셨을 것입니다. 동사에 대해 Dat.와 Akk.를 연결하는 것에 대한 이 질문에 대해 앞으로도 계속 몇번이 되더라도 해설을 올리겠습니다.

독일어에서 어떤 동사들은 ‘누구를(Akk.)’과 ‘누구에게(Dat.)’가 한국어와 다르게 되어 있습니다. 그것의 한 예가 ‘fragen(묻다)’입니다. 한국어의 방식으로 생각하자면 ‘누구에게 묻다’라고 Dat.가 함께 쓰여져야 할 것 같으나, 독일어 동사 ‘fragen’은 Akk.와 함께 쓰입니다. 이렇게 해서 ‘누구를 묻다’처럼 들립니다. 이 동사는 그렇습니다. 그래서 위 예문에서 ‘Sie’가 Akk.로서 쓰인 것입니다.
‘jemand’, ‘jemanden’, ‘jemandem’… 이런 말 아시지요? 아직 모르시면 무엇인지 한번 찾아보세요. 이것으로 다음과 같이 정리합니다.

<fragen jemanden>

위의 정리를 줄이면 <fragen jn.>입니다.
다음의 정리도 함께 배워두세요.

<fragen jemanden nach etwas> (누구에게 무엇에 대해 묻다)

위에서 ‘nach etwas’가 ‘무엇에 대해’에 해당하는 뜻이고, 이 ‘etwas’는 Dat.입니다. ‘나는 한 아이에게 길을 묻는다’라는 말을 독일어로 하려면 다음과 같이 됩니다.

Ich frage ein Kind nach dem Weg.

위에서 ‘ein Kind’는 Akk.이고 ‘dem Weg’은 Dat.입니다.

자, 이제 이해하셨을 것입니다. 이런 동사들이 몇 더 있습니다. 이와 같은 동사의 목적어 활용에 대한 물음과 혼동은 우리가 한국어를 모국어로 하고 있고, 한국어는 그 동사들에 대해 조금 다르게 목적어를 활용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할 수도 있습니다. 다음의 동사들을 함께 익혀두세요.

helfen jemandem(Dat.)            – 누구를 돕다, 누구에게 도움을 주다
besuchen jemanden(Akk.)        – 누구에게 방문하다, 누구를 방문하다
anrufen jemanden(Akk.)          – 누구에게 전화를 하다
gr?ßen jemanden(Akk.)    – 누구에게 인사를 하다